블로그 이미지
매일매일 아침좋은글 배달 해 드립니다^^
메이커스린

최근에 받은 트랙백

글 보관함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베풂의 올바른 방식

2015. 3. 7. 00:00 | Posted by 메이커스린

 
좋은 일은 한꺼번에 다 하지 말고 가끔씩 하라.
그리고 남들에게 호의를 베풀 때는
그들이 되갚지 못할 정도로 크게 베풀지 말라. 
 
상대가 부담을 느낄 만큼 한꺼번에
너무 많은 것을 주는 것은 베푸는 것이 아니라
자신의 능력을 과시하는 것과 같다. 
 
또 상대가 이를 완전히 알아주기를
바라지 않는 것이 좋다.
분수에 넘치게 베푸는 사람은
주변 사람에게 부담을 안겨주게 되어 있다. 
 
많은 이들이 베풂의 의미를 과잉 해석하고
스스로의 사정을 생각지 않고
지나치게 베풀다 모든 것을 잃는다.
그럴 때 은혜를 입은 사람들은
부담감 때문에 거리를 두고 마침내는
자신에게 도움을 준 사람을 적으로 보기도 한다. 
 
- 발타자르 그라시안 - 

 

 

'좋은글 > 지혜'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가장 좋은 장수비결은 선하게 사는 것  (0) 2015.03.07
완전함을 추구하는 까닭  (0) 2015.03.07
베풂의 올바른 방식  (0) 2015.03.07
고요함의 지혜  (0) 2015.02.26
작은 지혜  (0) 2015.02.26
그리움의 갈대  (0) 2015.02.24

Comment

내 안에서

2015. 3. 6. 12:15 | Posted by 메이커스린

 

인생이라는 비단은
만남과 헤어짐이라는
삶의 씨줄과 날줄로 지어진다.
낙엽은 흙속에서 자신을 잃음으로서
비로소 숲의 삶에 참여한다.
인간은 바다의 고요와
대지의 시끄러움과 하늘의노래를
모두 자기 안에 담고 있다. 
 
조약돌을 완벽한 음률로 조율하는 것은
망치질이 아니라 춤추는 파도다.
밤은 낮의 잘못을 용서한다.
그리하여 스스로 평안을 얻는다.
중심은 영원한 윤회의 춤
한복판에서도 고요히 침묵한다. 
 
여정의 마무리를 앞두고
내안에서 하나가 모두에 이르게 하라.
껍데기는 우연과 변화의 급류에 휩쓸린
군중과 함께 하도록 버려두어라. 
 
- 타고르 - 

 

'좋은글 > 인생' 카테고리의 다른 글

너무 늦게 깨달아 버린 인생의 15가지  (0) 2015.05.15
여성이 당당하게 누려야 할 65가지  (0) 2015.05.10
내 안에서  (0) 2015.03.06
인생은 운명이 아니라 선택이다  (0) 2015.02.24
사랑과 믿음 그리고 행복  (0) 2015.02.22
인생은 초콜릿상자  (0) 2015.02.15

Comment

사랑이 무엇이기에

2015. 3. 6. 10:34 | Posted by 메이커스린

 

 

사랑이 무엇이기에 촛불되어

그대 위하여 밝히고 싶을까. 
 
사랑이 뭐기에
강물 위 다리 되고 싶은 마음 간절할까. 
 
사랑이 뭐기에
행복과 환희의 꽃 피웠다가
밤이면 그대 향한 그리움과 보고픔으로
잘 못 이루고 눈물의 꽃 피울까. 
 
신비스런 마술 같은 사랑에 풍덩 빠져버렸나
눈을 뜨나 감으나 내 그림자 찾을 길 없고
그대 생각으로 가득하네. 

 

 

Comment

  1. 2015.08.26 11:39

    비밀댓글입니다

날마다 조금씩 아름다워지는 사람

2015. 3. 6. 09:17 | Posted by 메이커스린

사람들은 가슴에 남모르는 불빛 하나를
안고 살아가고 있습니다.
그 불빛이 언제 환하게 빛날지 아무도 모릅니다.
그는 그 불씨로 말미암아 언제나 밝은 얼굴로
살아가는 사람이 됩니다.

사람들은 가슴에 남모르는 어둠을 한 자락
덮고 살아가고 있습니다.
그 어둠이 언제 걷힐지 아무도 모릅니다.
그러나 그는 그 어둠 때문에 괴로워하다가
결국은 그 어둠을 통해 빛을 발견하는 사람이 됩니다.

사람들은 가슴에 남모르는 눈물 한 방울씩을
날마다 흘리며 살아가고 있습니다.
그 눈물이 언제 마를지 아무도 모릅니다.
그러나 그는 그 눈물로 말미암아
날마다 조금씩 아름다워지는 사람이 됩니다.

사람들은 가슴에 꼭 용서받아야 할 일
한 가지씩 숨기고 살아가고 있습니다.
그 용서가 어떤 것인지 아무도 모릅니다.
그러나 그는 날마다 용서를 구하다가
어느새 모든 것을 용서하는 사람이 됩니다.

사람들은 가슴에 꼭 하고 싶은 말 하나씩
숨기고 살아가고 있습니다.
그 말이 어떤 말인지 아무도 모릅니다.
그러나 그는 숨기고 있는 그 말을 통해
하고 싶은 말을 아름답게 하는 사람이 됩니다.

사람들은 가슴에 남모르는 미움 하나씩 품고
살아가고 있습니다.
그 미움이 어떤 것인지 아무도 모릅니다.
그러나 그는 그 미움을 삭여 내다가
결국은 모두를 사랑하는 사람이 됩니다.

사람들은 가슴에 남모르는 희망의 씨 하나씩
묻고 살아가고 있습니다.
그 희망이 언제 싹틀지 아무도 모릅니다.
그러나 그는 희망의 싹이 트기를 기다리다가
아름다운 삶의 열매를 맺는 사람이 됩니다.

 

 

 

'좋은글 > 마음' 카테고리의 다른 글

내 마음에 그려 놓은 사람  (0) 2015.03.18
마음을 변화시키는 시  (0) 2015.03.09
날마다 조금씩 아름다워지는 사람  (0) 2015.03.06
마음이 더 맑아지는 테크닉 27가지  (0) 2015.02.26
따뜻한 마음  (0) 2015.02.25
마음의 결과  (0) 2015.02.25

Comment

사람에게 속지 말라

2015. 3. 4. 17:01 | Posted by 메이커스린

세상을 살면서 사람에게 속는 것은
너무도 쉽게 경험할 수 있는 일이다.
사람을 속이는 것은 나쁜 일이나
사람에게 속는 것도 그만큼 나쁜 일이다. 
 
속은 경험으로 인해 인간에 대한 신념과
스스로에 대한 자부심이 손상되고,
그 여파가 앞으로 맺을 인간관계에까지
영향을 미친다면 더욱 그러하다. 
 
그런 면에서 사람에게 배신을 당하느니
차라리 백화점에서 쇼핑 사기를 당하는 편이
나을 것이다.
그러한 아픔을 겪지 않기 위해서라도
우리는 다른 사람의 내면을 들여다보는 연습을 해야 한다. 
 
- 발타자르 그라시안 - 

 

 

'좋은글 > 처세' 카테고리의 다른 글

살아가면서 필요한 주문  (0) 2015.05.16
적당히 채워야 한다  (0) 2015.05.13
사람에게 속지 말라  (0) 2015.03.04
시간 경영법 20가지  (0) 2015.03.03
일생동안 찾아오는 세 가지 유혹  (0) 2015.02.18
진리를 받아들일 수 있는 사람  (0) 2015.02.18

Comment

말씨는 곧 말의 씨앗인 것

2015. 3. 4. 15:05 | Posted by 메이커스린

 

 

一言不中 千語無用(일언부중 천어무용)

한 마디 말이 맞지 않으면 천 마디가 무슨 소용이 있으리.

그 사람의 환경은 생각이 됩니다.
그 사람의 생각은 말씨가 됩니다.

침묵이 금이 될 수도 있고
한 마디 말이 천 냥 빚을 탕감할 수 있는 것은
말의 위력입니다.

말(言)이 적은 친절이 기억에 오래 가는 것은
마음속 깊이 우러나오기 때문입니다.

비록 많은 말을 하지 않는 행동이
보는 이의 심금을 울려주겠지요.

너그러운 마음씨가 혀를 고쳐준다고 합니다.

적을 많이 가지고 있으면 불평하는 말도
그만큼 늘 것이고 정신건강에 지대한 악영향을 줄 것입니다.

사랑의 말이 사랑을 낳고
미움의 말이 미움을 부릅니다.

내가 한 말은 반드시 어떻게든 돌아옵니다.
그래서 말씨는 곧 말의 씨앗인 것입니다.

생각이 깊은 사람은 말을 하지 않고 생각을 합니다.
생각이 없는 사람은 여러 이야기를 생각 없이 합니다.

사람들은 드러내는 말보다는 밝은 미소로, 침묵으로
조용한 물이 깊은 것처럼 깊이 있는 말로 사랑과
감동을 전할 수 있다면 바로 그것이 아름다운
삶이 아닐까요.

- 지산 이민홍 -

 

 

Comment

세상을 변화시키는 이치

2015. 3. 1. 14:47 | Posted by 메이커스린

한평생 시계만을 만들어 온 사람이 있었다.
그리고 그는 늙어 있었다.

그는 자신의 일생에
마지막 작업으로 온 정성을 기울여
시계 하나를 만들었다.

자신의 경험을 쏟아 부은 눈부신 작업이었다.
그리고 그 완성된 시계를 아들에게 주었다.

아들이 시계를 받아보니 이상스러운 것이 있었다.
초침은 금으로, 분침은 은으로,
시침은 구리로 되어 있었다.

아버지, 초침보다
시침이 금으로 되어야 하지 않을까요?
아들의 질문은 당연한 것이었다.

그러나 아버지의 대답은 아들을 감동케 하였다.
초침이 없는 시간이 어디에 있겠느냐.

작은 것이 바로 되어 있어야
큰 것이 바로가지 않겠느냐.
초침의 길이야 말로 황금의 길이란다.

그리고 아버지는 아들의 손목에 시계를
걸어주면서 말했다.
1초1초를 아껴 살아야 한다.
1초가 세상을 변화시킨단다.

세상에는 '살인(殺人)' 이란 말이 있다.
그렇다면 '살시(殺時)라는 말은 어떨까.

사람을 죽이는 것은
법적으로 다루는 일이지만,
시간을 죽이는 일은
양심의 법으로 생각할 때가 많다.

시계를 만드는 아버지의 말처럼
작은 것이 없는 큰 것은 존재하지도 않는다.

벽돌 하나도 10층 건물에서 소중한 역할을 하며,
벼 한 포기가 식량의 중심이 되는 것이다.

작은 것을 사랑하지 않는 사람은
결국 큰길로 가는 길을 놓치고 마는 것이다.

1초가 세상을 변화시키는 이치만 알아도
아름다운 인생이 보인다.

 

 

 

Comment

마음이 더 맑아지는 테크닉 27가지

2015. 2. 26. 18:27 | Posted by 메이커스린

1. 감사하는 마음을 느낀다.
2. 씩씩하고 경쾌하게 걷는다.
3. '자신과 남을 탓하는 마음'을 푼다.
4. 아기인 자신을 끌어안는다.
5. 80세의 나에게 묻는다.

6. 바다와 하나가 된다.
7. '태어나서 다행이야'라고 자신을 축복한다.
8. '조건은 모두 갖춰져 있다'고 생각한다.
9. 한 대의 기타처럼 자신을 튜닝한다.
10. '마음 편한 사람'인지 점검해 본다.

11. 슈퍼맨, 슈퍼우먼이 된다.
12. 마음의 핸들을 잡는다.
13. 전생을 상상해 본다.
14. 모든 생물에게 사랑받고 있는 자신을
이미지화 한다.
15. 하루3장, 마음의 사진을 찍자.

 

 

 

 


16. 목소리로 우주를 뻗어나간다.
17. 아우라(aura)로 연결된다.
18. 마음으로 한 발자국 더 다가가자.
19. '칭찬하는 실력'을 키운다.
20. 우주에너지로 몸을 씻자.

21. 갈팡질팡한다면 마음의 소리를 듣는다.
22. 기분 좋게 기다리는 힘을 키운다.
23. 만나서 '고맙다'.
24. 눈의 빛으로 세상을 비추자.
25. 태아가 되어서 새롭게 태어난다.

26. '남의 시선을 신경쓰기'는 그만둔다.
27. 삶의 마지막에 감사.

 

 

'좋은글 > 마음' 카테고리의 다른 글

마음을 변화시키는 시  (0) 2015.03.09
날마다 조금씩 아름다워지는 사람  (0) 2015.03.06
마음이 더 맑아지는 테크닉 27가지  (0) 2015.02.26
따뜻한 마음  (0) 2015.02.25
마음의 결과  (0) 2015.02.25
마음 나누기  (0) 2015.02.25

Comment

우정은 이해이며 사랑은 느낌이다

2015. 2. 26. 09:14 | Posted by 메이커스린

사랑을 따르면 우정은 축복을 빌고
우정을 따르면 사랑은 눈물을 흘린다.
우정은 솔직한 모습을 보이는 것이고
사랑은 꾸미면서 보여주고 싶은 것이다.

사랑은 눈물짓게 하는 것이고
우정은 웃음짓게 하는 것이다.
우정은 무얼할까 같이 찾는 것이고
사랑은 조용히 곁에 머무르는 것이다.

사랑은 언제 떠날지 불안한 것이며
우정은 항상 옆에 있는 것이다.
우정은 좋아한다고 표현할 수 있지만,
사랑은 사랑한다고 표현하기 어려운 것이다.

우정은 서로의 생각을 나누는 것이며
사랑은 혼자 속으로만 끙끙 앓는 것이다.
우정은 만나고 싶을 때 부르는 것이고
사랑은 얼굴 한 번 보기 위해 몇 시간을 기다리는 것이다.

우정은 편하게 만나서 아무 생각 없이 얘기하지만
사랑은 어렵게 만나서 고르고 고른 단어로 얘기하는 것이다.
우정은 뒤통수치면서 장난치는 것이고
사랑은 멀리서 슬쩍 보는 것이다.
우정은 주고받는 것이지만 사랑은 주는 것이다.

우정은 언제나 느낌표이지만,
사랑은 언제나 물음표이다.
우정은 같이 걸어가는 것이고
사랑은 같이 걸어가는 걸 꿈꾸는 것이다.

우정은 어려울 때 알게 되고
사랑은 아침에 눈뜰 때 알게 된다.
우정은 여러 명과도 같이 하지만
사랑은 오직 한 사람과 같이 만들어 가는 것이다.

우정은 화를 내다가도 화해하는 것이고
사랑은 화내는 모습까지도 귀엽다고 하는 것이다.
우정은 같이 있을 때 즐거운 것이지만
사랑은 잠깐의 스침에도 며칠 간 마음 졸이는 것이다.

우정은 목욕탕에서 등 밀어주는 것이지만
사랑은 손 한 번 잡는 것에도 가슴이 요동치는 것이다.
우정은 쉽게 빨리 이뤄져도 오래가지만
사랑은 오랜 기간 어렵게 이뤄져도 항상 위태롭다.

도움을 줄 때 우정은 친구를 위해 희생하는 것이지만
사랑은 도움을 줄 수 있다는 것만으로도 기쁜 것이다.

죽음 앞에서 우정은 추억을 떠올리는 것이며
사랑은 삶의 의미가 사라지는 것이다.

 

 

'좋은글 > 사랑' 카테고리의 다른 글

정말로 내가 사랑한다면  (0) 2015.03.12
사랑이 무엇이기에  (1) 2015.03.06
우정은 이해이며 사랑은 느낌이다  (0) 2015.02.26
나를 사랑하는 8가지 기술  (0) 2015.02.17
사랑하는 사람과의 관계유지 방법 10가지  (0) 2015.02.12
인연설  (0) 2015.02.12

Comment

따뜻한 마음

2015. 2. 25. 23:50 | Posted by 메이커스린

세상에는 가는 곳마다 마음이
따뜻한 사람들이 많아요.
눈길 하나에도,
손길 하나에도,
발길 하나에도.
사랑이 가득하게 담겨 있어요. 
 
이 따뜻함이 어떻게 생길까요.
마음속에서 이루어져요.
행복한 마음,
욕심 없는 마음,
함께 나누고 싶은 마음이에요. 
 
그 마음을 닮고
그 마음을 나누며 살고 싶어요.
그 마음 모두 한마음인데
그 마음속 행복에 젖어
나는 오늘도 미소 짖네. 

 

 

 

'좋은글 > 마음' 카테고리의 다른 글

날마다 조금씩 아름다워지는 사람  (0) 2015.03.06
마음이 더 맑아지는 테크닉 27가지  (0) 2015.02.26
따뜻한 마음  (0) 2015.02.25
마음의 결과  (0) 2015.02.25
마음 나누기  (0) 2015.02.25
내 마음의 주인은 바로 나  (0) 2015.02.24

Comment

이전 1 2 3 4 5 ··· 8 다음